장세욱 부회장, DK유엔씨 방문